인문교양

도서이미지

사람이 힘겨운 당신을 위한 관계의 심리학
저   자 최광현
출판사 21세기북스
가   격 16.000원(304쪽)
출판일 2020년 12월
  • 한글다운
  • 워드다운
  • PDF바로보기
  • 내서재담기

저작권

  북집의 북써머리는 저작권자의 사전 검토 및 승인을 거쳐 제공되고 있습니다.

도서구매

도서구매
제목저자출판사금액구매
    사람이 힘겨운 당신을 위한.. 최광현 21세기북스 16,000원 교보문고 구매 인터파크 구매 yes24 구매

도서소개

 


■ 책 소개


우리는 왜 사람들에게 상처를 받을까? 
사람과의 관계에서 나만 상처받는다고 생각하는 당신에게 최광현 교수가 전하는 관계심리학 명강의! 


코로나19로 인해 전보다 가족과 보내는 시간이 많아졌다. 누군가에게 이 시간은 가족과 단란한 한때를 보낼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지만, 다른 누군가에겐 모르고 지나쳤던 크고 작은 문제들을 직면하는 고통스러운 시간이다. 사랑하고 아껴준다는 착각으로 방치되었던 상처들은 코로나 시대를 맞으며 가족뿐 아니라 소중하다고 생각되는 모든 관계에서 갈등을 만드는 씨앗이 되고 있다. 


전작 『가족의 두 얼굴』과 『가족의 발견』 등 여러 저서로 가족을 둘러싼 다양한 문제들을 알기 쉽게 설명하고, 수많은 독자의 상처를 어루만져준 최광현 교수가 신작 『사람이 힘겨운 당신을 위한 관계의 심리학』을 21세기북스에서 출간했다. 저자는 이 책에서 우리가 살면서 만나는 여러 관계에서 겪는 어려움을 심리학 이론과 인문학적 견해를 섞어 누구나 이해하기 쉽게 설명한다. 특히 이 책은 가족심리치유 전문가인 저자가 10년 넘게 직접 강단에서 강의해온 ‘가족상담’ 강의를 바탕으로 엮었으며, 관계에 대한 저자의 통찰과 다양한 사례 제시로 가족과 대인관계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사람들에게 뒤엉킨 관계의 매듭을 풀 수 있는 지혜와 실마리를 제공한다. 


■ 저자 최광현
저자 최광현은 한세대학교 심리상담대학원 가족상담학과 주임교수이자 트라우마 가족치료 연구소장이다. 연세대학교 대학원을 마치고 독일 본 대학교에서 가족상담 전공으로 박사 학위를 받았으며, 특히 가족치료의 다양한 방법 중 트라우마를 통한 가족치료를 전공하였다. 독일 루르(Ruhr)가족치료센터 레지던트 가족치료사로 활발히 활동하면서 유럽 여러 나라의 가족들이 안고 있는 갈등과 아픔을 목도하였다. 한국으로 귀국 후 트라우마 가족치료 연구소장으로서 수많은 가족의 아픔을 상담해왔으며, 현재는 트라우마 가족치료 보급과 함께 관계 안에서 상처 입은 사람들의 마음을 치유하는 데에 힘쓰고 있다. 저서로 『나는 내 편이라고 생각했는데』, 『가족의 발견』, 『나는 남자를 버리고 싶다』, 『가족의 두 얼굴』 등이 있다.


■ 차례
프롤로그 


1강. 갈등은 어느 날 갑자기 찾아오지 않는다 _관계심리학 
‘관계’라는 심리학 
갈등은 어느 날 갑자기 찾아오지 않는다 
인간의 비밀 병기, 협력 
관계에 기술은 없다 


2강. 관계를 바라보는 두 가지 시선 _심층심리학과 체계이론 
마음의 응어리, 콤플렉스 
결국엔, 소통 
끊임없이 상호작용하는 인간 
가족이라는 커다란 시스템 


3강. 나는 나와 어떤 관계를 맺고 있는가 _자아분화 
소화되지 않은 상처 
불행에도 패턴이 있다 
행복도 배워야 한다 
애착, 대인관계의 시작 
나는 나와 어떤 관계를 맺고 있는가 
25점 사람과 70점 사람 


4강. 따뜻한 말과 친절한 미소의 비밀 _삼각관계 
우리는 익숙함에 끌린다 
연락이 3초라도 늦으면 불안한 사람 
불행한 관계의 이유 
세 사람이 되면 관계가 복잡해진다 
관계가 위태롭다는 증거 
삼각관계의 또 다른 유형들 


5강. 나는 나를 얼마나 사랑하는가 _자존감 
변화시켜야 하는 것 
에릭인가, 필립인가 
자존감이 성장하면 
나를 괴롭히는 내 안의 목소리 
자존감과 의사소통의 관계 
관계의 규칙 


6강. 갈등을 해결하는 가장 오래된 방식 _희생양 
인류만큼 오래된 희생양의 역사 
가족의 짐을 짊어진 사람 
가족희생양이 생기는 이유 
가족 안의 프로메테우스 
가족희생양 유형 
문제아라는 가면을 쓴 희생양 
내가 꿈꾸지 않은 나의 꿈 


7강. 관계에도 구조가 있다 _가족의 구조 
나만의 문제가 아니다 
관계에도 구조가 있다 
영희의 도둑질 
‘관계’라는 집의 구조 
하위체계, 역할들 간의 상호작용 
경계선, 눈에 보이지 않는 장벽 


8강. 부부의 침대에 여섯 명이 있다 _가족 트라우마 
상처는 상처를 만든다 
교묘하게 반복되는 상처 
가족이라는 상처와 갈등의 연장선 
미국에 토네이도를 일으킨 브라질 나비 
무의식적으로 전염되는 감정 
가족의 카르마 


9강. 존중받고 인정받고 싶다는 욕구 _권력 
실패를 예상하는 것도 전략이다 
우리가 가장 고통스러울 때 
무시 받지 않기 위해서 
우리가 가족 안에서 갈등하는 이유 
관계를 규정하는 의사소통의 방식 


10강. 가족에게 선언하는 파업 _거식증 
거식증은 식이장애가 아니다 
가족 안에 존재하는 더러운 게임 
가족희생양 역할에 대한 파업 선언 


11강. 해답은 당신 안에 있다 _관점 
한국에서 온 동양인 천재 
강의 줄기만 살짝 바꾸어도 
단지 관점의 차이만 있을 뿐 


12강. 관계가 두려운 사람들 _애착 
관계에 대한 믿음 
고슴도치와 미어캣이 된 사람 
관계가 두려운 사람들 
자유를 더 사랑한 사람 


13강. 상처를 발견한다는 것 _이마고 테라피 
공감의 부재가 불러온 문제 
상처를 받은 사람은 상처를 주는 사람이 된다 
문제의 원인은 과거에 있다 
어린 시절의 외로움 
‘안다’는 것의 의미 
지나간 과거와 그 안의 ‘나’ 


14강. 관계의 변화를 위한 시작 _변화 
프시케의 여정 
행복과 불행에는 반드시 끝이 있다 
“나만 힘들었던 건 아니었군요.” 
관계를 바꾸는 변화 


에필로그 
참고문헌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