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문교양

도서이미지

치매 전문의도 실천하는 치매 예방법
저   자 엔도 히데토시(역:장은주)
출판사 현대지성
가   격 13,800원(216쪽)
출판일 2021년 07월
  • 한글다운
  • 워드다운
  • PDF바로보기
  • 내서재담기

저작권

  북집의 북써머리는 저작권자의 사전 검토 및 승인을 거쳐 제공되고 있습니다.

도서구매

도서구매
제목저자출판사금액구매
    치매 전문의도 실천하는 치.. 엔도 히데토시(역:장은주).. 현대지성 13,800원 교보문고 구매 인터파크 구매 yes24 구매

도서소개

■ 책 소개

 


35년 경력 치매 전문의가 쓴 셀프 치매 예방서


35년 경력 치매 전문의이자 일본국립장수의료연구센터 센터장을 지낸 저자는 일반인을 위한 치매 예방 정보가 부족한 현실을 절감하고 남녀노소 모두가 건강한 노년을 보내길 바라는 마음으로 이 책을 썼다. 특히 영국의 의학 전문지 『랜싯』에서 소개한 ‘치매의 9가지 위험 요인’을 기초로 저자 자신도 실천하는 쉽고 간단하고 효과적인 예방법을 안내하고 있다. 


치매 전문의답게 다양한 연구 데이터를 활용해 예방법의 과학적 효과도 철저히 검증했다. 책 말미에는 Q&A 형식으로 환자나 가족이 자주 묻는 질문을 명쾌하게 해결해준다. 이제 일본 최고의 치매 전문의가 제안하는 치매 예방법을 실천해나간다면 누구나 치매 걱정 없는 인생 2막을 살아갈 수 있을 것이다.


■ 저자 엔도 히데토시
35년 이상 치매를 연구한 일본 최고의 치매 전문의사. 치매는 누구나 걸릴 수 있는 질환이지만 치매 예방에 관한 정보는 최근 들어서야 조금씩 알려지기 시작했다. 저자는 일반인을 위한 예방 정보가 부족한 현실을 절감하고 세계적으로 권위를 인정받는 영국 의학 전문지 『랜싯』의 논문 「치매의 예방, 치료, 관리」(Dementia prevention, intervention, and care)에 공개된 ‘치매 발병 9가지 위험 요인’을 기초로 저자 자신도 실천하는 쉽고 간단하고 효과적인 치매 예방법을 이 책에서 소개한다.


저자는 일본 국립장수의료연구센터 센터장을 지냈고, 노년 치매 분야의 일인자이면서 고령자 학대 문제, 돌봄 보험 분야 전문가이기도 하다. 시가의과대학을 졸업하고 나고야대학 대학원 의학연구과를 수료한 뒤 종합병원 나카스가와시민병원 내과부장, 국립요양소중부병원(현 국립장수의료연구센터) 내과의장 등을 거쳤다. 지금은 퇴직 후 성누가국제대학 임상교수, 메이조대학 특임교수로 시간제 근무를 하고 있다.


지은 책으로는 『건망증 없이 건강한 뇌 만드는 법』, 『참 쉬운 치매 Q&A, 꼭 알아야 할 최신 의료와 편안한 돌봄 방법』 등이 있다.


■ 역자 정은주
일본어 전문 번역가. 활자의 매력에 이끌려 번역의 길로 들어섰다. 옮긴 책으로는 『1분이면 코가 뻥 뚫린다』『듣고 싶은 말을 했더니 잘 풀리기 시작했다』『내 마음을 쉬게 하는 연습》 『나는 왜 나에게만 가혹할까』『혼자 있는 시간의 힘』『잡담이 능력이다』『스물아홉 생일, 1년 후 죽기로 결심했다』『취향을 설계하는 곳, 츠타야』 등이 있다.


■ 차례
들어가며 | 치매 걱정 없는 건강한 노년을 위해


1장 나는 이렇게 치매를 예방한다
01 정년퇴직 후 치매를 예방하려면
치매 전문의의 일상생활 | 교장 선생님은 치매에 걸리기 쉽다?
 | 퇴직자라면 퇴사 후 일을 아예 없애지 말자 | 골프,수영,요리 교실의 효과 | 체력도 기르고 친구도 사귀자 | 일주일에 한두 번은 수다가 필요하다
02 치매를 일으키는 아홉가지 위험 요인
개인의 노력으로 치매 위험도를 줄일 수 있다 | 40~50대 부터 예방해야 하는 치매 | 혈압약은 꼭 챙겨 먹자 | 중년기에는 성인병 대책을 확실히 세우자 | 60대 중반부터는 의식적으로 단백질을 섭취하자 | 치매 예방에는 카레와 감귤이 좋다
03 치매 걱정 없이 건강하게 오래 살려면
알츠하이머병은 40대부터 시작된다 | 코로나19로 심각해진 고령자 1인 가구의 위험성 | 정년 후에는 밖으로 나가자 | 요리와 마작에 도전해보자 | 카페에서 아침을 먹는 것도 사회활동이다


2장 치매는 어디까지 예방할수 있을까?
01 치매 예방은 어릴 때부터
미국과 유럽에서는 치매인이 줄고 있다 | 아홉 가지 위험 요인을 피해 치매를 예방한다 | 의무교육이 치매 발병을 좌우한다 | 치매예방은 어릴 때부터 | 뇌의 네트워크를 단련한다 | 인지 예비능이 있으면 치매에 걸리지 않는다 | 노후에도 공부를 게을리하지 말자
02 교장 선생님은 치매에 걸리기 쉽다?
교장선생님은 왜 치매 위험성이 높을까? | 퇴직후 어떻게 지내는냐가 치매위험을 좌우한다 | 알츠하이머병이 반드시 치매가 되는 것은 아니다 | 수녀를 대상으로 실시한 연구로 알게 된 사실 | 퇴직한 교장 선생님도 치매에 걸리지 않는 이유
03 단순한 건망증과 치매 고위험군의 갈림길
치매 일보 직전의 경도인지장애란? | 경도인지장애를 방치하면 치매가 된다 | 경도인지장해 진행을 막으려면 이렇게 해보자 | 근감소증은 치매를 앞당긴다
04 알아둬야 할 치매의 종류
인지증은 병명이 아니다 | 회복이 가능한 치매 증상도 있다


3장 고혈압과 당뇨병 중 어느 쪽이 치매에 더 위험할까?
01 치매와 지병의 관계
알츠하이머형 치매환자에게는 지병이 있다 | 고혈압 환자가 치매 위험을 줄이는 혈압약은?  | 너무 오래 앉아 있지 말자 | 고령자라면 약간 통통한 체형이 좋다 | 당뇨병 환자는 당화혈색소 수치를 7%이하로 | 즐겁게 살아가는 것이 최고의 치매 예방이다
02 간과하기 쉬운 난청 위험
청력 저하로 뇌로 들어오는 정보가 줄어든다 | 올바른 보청기 사용으로 치매 위험을 낮춘다 | 이어폰 사용자라면 이것을 주의하자
03 치매 예방약은 기대해도 좋은가
확기적인 치료약으로 기대되는 아두카누맙 | 치매 발병을 늦추는 첫 신약의 탄생인가 | 언제부터 손쉽게 사용할 수 있을까 | 생활습관을 개선하면서 다른 신약도 기대해보자


4장 치매 예방을 위해 늘려야 할 식품과 줄여야 할 식품
01 카레는 치매를 예방하는 식품
카레에 함유된 쿠르쿠민이 치매를 예방한다 | 쿠르쿠민이 베타아밀로이드의 응집을 막는다 | 인도인은 치매에 걸리지 않는다? | 예방약만 기다리지 말고 카레를 자주 먹자 | 치매예방을 위해 요리에 도전해보자
02 감귤류를 자주 먹는 사람은 치매 발병률이 낮다
감귤류와 치매 발병의 관계 | 오키나와의 치매 발병률이 낮은 이유 | 신경세포의 네트워크를 늘린다 | 노빌레틴은 뇌 신경세포에 직접 작용한다
03 섭취량을 늘려야 할 식품과 줄여야 할 식품
다양하고 균형 잡힌 식사가 중요하다 | 쌀과 술은 줄이는게 좋다 | 폴리페놀의효과 | 효과적인 건강기능식품 섭취법 | 발병 후에 건강 기능 식품을 먹으면 이미 늦다


5장 치매 예방 효과가 높은 운동은?
01 어떤 운동이 치매 예방에 좋을까?
일주일에 세번 30분 걷기 운동이면 충분하다 | 치매예방 효과를 기대할수 있는 코그니사이즈 | 코그니사이즈,따로 또 같이 즐기자 | 치매인 수를 줄이려면
02 최고의 치매예방 운동은 사교댄스와 골프
사교댄스로 몸도 마음도 쌩쌩하게 | 설레는 두되가 젊음을 유지한다 | 골프도 치매예방에 효과적이다 | 지겹다라는 말을 꺼냈다면 주의하자


6장 이문라의 무대가 치매를 예방한다.
01 고독한 사람은 치매 위험이 높다.
퇴직한 고령의 1인 가구는 치매 위험이 높다 | 1인 가구도 지역에 융화되도록 힘쓰자 | 이웃과 인사하는 것부터 시작하자 | 주위 사람의 돌봄도 중요하다.
02 노래방, 마작, 옛이야기, 친구와의 소통
노래를 부르면 노화를 방지할 수 있다! 함께 노래 부르기의 효과 마작과 보드게임도 뇌의 활동을 활발하게 한다 봉사활동은 부담이 없어야 한다 옛날을 회상하는 것은 소극적 행위가 아니다. 지역 회상법 사례 영상 자료 활용 사례
03 치매 증상이 나타나면 어디에서 상담할까?
건망증이 갖아지면 정신과나 치매센터를 찾자  | 가족의 치매가 의심되면 먼저 전문의와 상담한다 | 본인이 진료를 거부한다면?  | 환자와 가족을 위한 지역 지원 시스템


78 Q&A로 배우는 치매 예방
흔히 말하는 두뇌 트레이닝은 치매 예방 효과가 있을까?  | 사람 사귀는 데 서툴러 노후가 걱정된다 | 수면 부족이나 불규칙한 생활이 문제가 될까? | 탄수화물 과다 섭취인 80대 아버지가 걱정된다.  | 렘수면 행동 장애는 치매의 전조 증상일까?  | 논리적이고 생각이 많으면 치매 위험이 높을까?  | 유명한 치매 전문가도 치매에 걸렸다는데 | 떨어져 사는 80대 부모님의 치매 예방 | 악기 연주가 치매 예방에 좋을까?


참고문헌
부록 | 한국의 치매 정책

 

목록